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하선 '쓰리데이즈' 스태프에 편지와 선물 전달

최종수정 2014.03.27 08:51 기사입력 2014.03.27 08:51

댓글쓰기

배우 박하선 /에스엘이엔티

배우 박하선 /에스엘이엔티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박하선이 함께 촬영 중인 스태프들에게 손수 적은 편지와 화장품을 선물했다.

박하선은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극본 김은희, 연출 신경수)에서 당찬 여경찰 윤보원으로 활약 중이다.
박하선은 연일 빡빡한 촬영 스케줄에 지친 스태프들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고민하다 화장품과 함께 직접 하나하나 작성한 편지로 스태프들의 마음을 위로했다.

박하선이 촬영 틈틈이 작성한 편지에는 "거친 야외촬영과 먼지 가득한 세트촬영, 밤샘에 소중하고 고운, 멋진 피부 지키시고 건강히 무사히 웃으며 잘 마무리 했으면 좋겠습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는 메시지가 담겼다.

또한 스태프 한 명, 한 명에게 선물을 전달하며 환한 웃음과 함께 감사의 메시지를 전해 스태프들을 더욱 감동케 했다는 후문이다.
박하선의 소속사 관계자는 "박하선이 고생하시는 스태프들에게 작은 마음이나마 전달하고 싶다고 해서 선물을 준비하게 되었다. 직접 선물을 고르고, 포장하고 전달하고, 손수 적은 편지까지 준비했다"고 전했다. '쓰리데이즈'는 매주 수·목요일 밤 10시에 방송한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