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의 선물 반전, 김진희가 용의자인가?

최종수정 2014.03.25 14:29 기사입력 2014.03.25 14:29

댓글쓰기

▲신의 선물 반전.(출처: SBS '신의 선물' 방송 캡처)

▲신의 선물 반전.(출처: SBS '신의 선물'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2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이하 '신의 선물')에서는 김수현(이보영 분)이 남편 한지훈(김태우 분)과 후배 주민아(김진희 분)의 불륜을 알게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김수현은 주민아에게 "그 자식 나쁜 놈이다. 네가 아이 낳겠다고 하면 무슨 짓을 할지 모른다. 남자와 상관없이 네가 엄마가 된다고 하면 반대 안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김수현은 곧 주민아와 한지훈이 불륜관계임을 알고 경악했다. 김수현은 과거 주민아가 "그 자식한테 지금 내 고통 꼭 그대로 갚아줄 거다"라고 했던 말을 떠올리며 절망했다.

그 시각 딸 샛별을 강제로 끌고 가던 주민아는 도망가는 샛별을 붙잡으려다 함께 교통사고를 당해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신의 선물' 반전을 접한 네티즌은 "신의 선물 반전, 누가 범인일까?" "신의 선물 반전, 흥미진진" "신의 선물 반전, 에 또 반전이 있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터넷뉴스팀 ynnews@yeongnam.com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