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보다폰, 스페인 케이블 업체 오노 100억 달러 인수키로

최종수정 2014.03.17 17:37 기사입력 2014.03.17 17: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세계 2위의 통신 사업자 보다폰이 스페인 케이블업체 오노를 100억 달러(약10조7200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고 16일(현지시간) 블룸버그가 보도했다.

인수목적은 텔레비전과 브로드밴드 인터넷 공급을 촉진시키기 위한 것이라고 외신은 전했다. 보다폰은 지난해 독일 케이블업체 카벨도이칠란트홀딩을 인수하는 등 무선사업부 수익성 약화에 따른 대안을 모색해왔다.

현재 사모펀드인 토머스H.리파트너스와 쿼드랭글캐피털파트너스 등 양사가 오노 지분 54.4%를 보유하고 있다.

비토리오 콜라오 보다폰의 최고경영자(CEO)는 “보다폰이 고객의 데이터·콘텐츠 접근에 회사가 허브 역할을 하기 바란다”면서 “무선망은 물론 유선 브로드밴드 투자도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