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응급남녀' 클라라, 빼어난 외모…그러나 낮은 '존재감'

최종수정 2014.03.15 21:22 기사입력 2014.03.15 21:22

댓글쓰기

'응급남녀' 클라라, 빼어난 외모…그러나 낮은 '존재감'

[아시아경제 e뉴스팀]모델 겸 배우 클라라가 15일 오후 방송한 케이블채널 tvN 금토드라마 '응급남녀'(극본 최윤정, 연출 김철규)에서 빼어난 외모에도 불구하고 존재감을 부각시키지 못 했다.

한아름(클라라 분)은 이날 오진희(송지효 분)와 자신이 좋아하는 오창민(최진혁 분)의 관계를 의심했다. 이는 그야말로 날카로운 여자의 직감이었다. 한아름의 추측대로 둘은 과거 부부였다.
한아름은 더 이상 궁금증을 마음 속에 담아두지 못 했다. 그는 오창민에게 직접 물어보는 길을 택했다.

그리고 그가 결정적인 대답을 들으려는 찰나, 갑작스레 들이닥친 간호사가 오창민을 호출했다. 이에 한아름은 좋은 기회를 그냥 날려버려야 했다.

이 모든 과정에서 클라라의 자태는 빛을 발했다. 그는 꾸준히 가꿔온 외모를 통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빼어난 미모가 무색하게도 그의 어색한 대사처리는 장면들과 자연스러운 호흡을 보여주지 못 했다. 그가 적은 출연 분량에도 연기자로서의 존재감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넘어야 할 산이 높아 보인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