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례군, ‘제13회 대한민국압화대전’ 우수작품 공모

최종수정 2014.02.03 14:39 기사입력 2014.02.03 14:39

댓글쓰기

“압화의 대중화와 산업화를 위한 계기될 듯...”

[아시아경제 이진택 기자]국내외 최고 권위 있는 대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대한민국압화대전이 구례군에서 개최된다.

이번 압화대전은 허상만 전 농림부 장관을 위원장으로 하고 학계 전문가들로 새롭게 구성된 대한민국압화대전위원회가 동호인의 호응 속에 압화의 변신을 가져다줄 것으로 기대된다.

제13회 대한민국압화대전 국내공모전 분야는 구상(풍경, 정물), 추상(디자인), 장식(생활용품, 장신구) 등 3부문으로 1인당 1~2점을 오는 3월 10일 ~ 14일(5일간)까지 구례군농업기술센터에 공모하고 국제공모전은 나라별 세계압화예술협회, 국제압화예술협회 등 심사에서 선정된 작품을 국내로 옮겨와 국내공모전과 같은 방법으로 심사받는다. 또한, 작년에 이어 2번째 ‘학생부특별전’을 병행하여 자연예술의 한 분야를 소개한다.

심사결과는 3월 31일 구례군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 게재하고 최고작품인 종합대상은 4월 19일 열리는 시상식에서 영예의 대통령상을 수여한다. 우수작품들은 구례군에서 운영하고 있는 국내 유일의 압화 전시관에 상설 전시한다.
자세한 내용은 구례군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http://farm.gurye.go.kr)를 참조하거나 대한민국압화대전위원회(위원장 허상만 061-780-2093)에 문의하면 된다.

이진택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