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보육교사 허위 등록 보조금 챙긴 어린이집 원장 입건

최종수정 2014.01.29 17:18 기사입력 2014.01.29 17: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기자]

전남 여수경찰서는 29일 보육교사를 허위로 등록해 수억원의 국고 보조금을 챙긴 혐의(영유아 보육법 위반 등)로 어린이집 원장 이모(48·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이씨는 여수에서 장애아동들을 대상으로 특수 어린이집을 운영하면서 2009~2012년 근무하지도 않은 보육교사 20여명을 허위로 등록해 보조금 2억9000여만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주간 보호센터도 운영하면서 허위 종사자에 대한 인건비 명목으로 1억원을 부당하게 받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