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팝스타3' 최린, 심사위원 3인 극찬 "한없는 매력"

최종수정 2014.01.19 17:27 기사입력 2014.01.19 17:27

댓글쓰기

'K팝스타3' 최린, 심사위원 3인 극찬 "한없는 매력"

[아시아경제 e뉴스팀]'K팝스타3' 참가자 최린이 심사위원들의 극찬을 받았다.

19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3'(이하 K팝스타3)에서는 알멩 멤버 최린이 최유리, 김아란과 함께 무대를 꾸몄다.
이날 심사위원 양현석은 "이 팀에 최린이 들어가면서 두 친구가 다 바뀌었다. 최린양한테 한없는 매력을 느낀다. 더 보고싶다"고 칭찬했다.

이어 유희열은 "용병 세명이 무대를 꾸미는 것 같다. 에이스들이 모여 만든 무대였다"며 "최린은 돋보이는 역할을 하면 김아란도 정말 잘한다. 이 노래 무대 중심축은 아란에게서 많이 뿜어져나왔다"고 평했다.

그는 또 "최유리도 정확하게 자기 역할을 하고 있다. 다소곳한 줄 알았는데 안 그렇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박진영은 "저는 두분 심사위원과 다르다. 최린양에 대해서는 똑같다. 침을 뱉듯 노래하는 능력이 있다. 정말 필이 좋은 것 같다"며 "나머지 두 분은 아쉽다. 김아란은 너무 예쁘게 부르려고 한다. 유리양은 리듬감, 필이 있다. 목소리가 좋은데 기존 랩퍼들 같다. 오늘 랩한 기분으로 노래했으면 좋겠다"고 평가했다.

그러자 양현석은 "나는 최유리가 랩했으면 좋겠다"고 반박했고, 유희열은 "저는 김아란의 오늘 무대가 좋았다"고 말해 박진영을 당황케 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