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가연 "진짜로 악플러 고소하냐고…한다!"

최종수정 2014.01.14 14:03 기사입력 2014.01.14 14:03

댓글쓰기

(출처: 김가연 페이스북)

(출처: 김가연 페이스북)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김가연이 악플러 21명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김가연은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인 디시인사이드의 tvN '더 지니어스' 갤러리 게시판에 악성 댓글을 남긴 악플러 21명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김가연은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진짜로 고소하냐고요? 네 합니다. 스갤은 오히려 분위기파악 잘하는데… 생판 첨인 사람이 상황 파악 못하는듯하여 결과물을 보여드려요. 알고도 실수하여 스스로를 힘들게 하지않길…"이라며 "총 21명…간만에 손가락이 고생했다. 잠시 휴식!" 이라고 썼다.

김가연의 강경 대응 소식이 알려지자 김가연의 페이스북과 트위터에는 선처를 호소하는 댓글도 잇따르고 있다. 몇몇 네티즌들은 "김가연 누님, 정말 죄송하지만 정말 반성하고 있어요", "닉네임을 김가연 X녀"라고 댓글 단 것도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등의 댓글을 올렸다.

김가연의 악플러 고소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가연은 손가락보다 고소가 빠른 사람인데 그걸 몰라보네", "김가연씨 악플러들 선처호소? 절대 취하하지 마시길", "가연님…힘내세요..화이팅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