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첫방 '별그대', 잘 될 수밖에 없었던 3가지 이유

최종수정 2013.12.19 08:48 기사입력 2013.12.19 08:48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영준 기자]SBS 새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극본 박지은, 연출 장태유, 이하 별그대)가 첫 방부터 소위 '대박'을 터뜨렸다.

19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별그대'는 시청률 15.6%(전국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 경쟁 드라마들을 압도하고 수목극 1위에 안착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별그대'가 첫 방송부터 뜨거운 인기를 구가할 수 있었던 데는 전작의 후광과 배우 김수현 전지현의 앙상블, 그리고 독특한 소재 등이 큰 몫을 했다는 분석이다.
◆ 전작 '상속자들'의 눈부신 후광

'별그대'의 전작인 이민호 박신혜 김우빈 주연의 '상속자들'은 평균 시청률 20%를 웃돌며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주연 배우들 개개인의 인기는 물론, 드라마 자체에 대한 인기가 높아 줄곧 수목극 1위를 차지하며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 때문에 '별그대' 역시 첫 방송을 앞두고 전작의 성공에 대한 부담감이 작용하기도 했지만 이는 기우에 불과했다.

전작의 성공에 힘입은 '별그대' 역시 첫 방송에서 무려 15%가 넘는 시청률을 기록하며 대박 조짐을 보이면서, 일각에서는 '상속자들'의 인기를 뛰어 넘을지도 모른다는 평가도 조심스레 대두되고 있다. 과연 '별그대'가 지금의 인기를 이어가 다시 한 번 SBS에 환한 미소를 안겨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는 상황.
◆ 김수현 전지현의 멋진 앙상블

단순히 전작의 후광만으로는 이처럼 큰 성공을 거둘수는 없는 일. '별그대'는 천만 영화 '도둑들'에서 의외의 '케미'를 보여준 김수현 전지현 커플의 등장으로 일찌감치 기대를 모았다. 특히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 전지현의 색다른 매력은 안방 시청자들을 매료시키기에 부족함이 없었다.

'별그대' 첫 회에서 두 사람은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도민준 역의 김수현과 천송이 역의 전지현은 첫 만남부터 삐걱거리는 모습을 보였고, 서로에게 거친 말도 서슴지 않았다. 이미 400년 전부터 남다른 인연(?)을 이어온 두 사람이었기에 후추 서로를 알아볼 것으로 예고돼 흥미를 더하고 있다.

◆ 독특한 콘셉트의 줄거리

'별그대'는 400여 년간 조선에서 살아온 외계인 도민준과 톱스타 천송이의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외계인과 톱스타의 사랑이라는 독특한 콘셉트를 사용하고 있다. 이 때문에 시청자들은 독특한 설정 속 김수현 전지현이 펼치는 로맨스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지켜볼 수밖에 없는 것.

이처럼 다양한 성공 요인들을 지닌 '별그대'는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평을 이끌어내며 시청률 면에서도 큰 성공을 거둘 수 있었다. 김수현 전지현의 연기 변신, 그리고 시종일관 웃음을 유발하는 대사와 배우들의 연기 앙상블이 이뤄낸 '별그대'의 인기가 어디까지 치솟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장영준 기자 star1@asiae.co.kr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장원영 '인형 같은 비주얼'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포토] 제니 '인간 명품 그 자체'

    #스타화보

  • [포토] 맹승지 '눈길 끄는 비키니' [포토] 이시영 '시원시원한 자태'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