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불후2' 차지연, 송해도 일으켜 세운 '마지막 맨발 투혼'

최종수정 2012.11.03 19:43 기사입력 2012.11.03 19:43

댓글쓰기

'불후2' 차지연, 송해도 일으켜 세운 '마지막 맨발 투혼'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 '불후2'의 차지연이 화려한 퍼포먼스로 마지막 무대에 대한 아쉬움을 달랬다.

차지연은 3일 방송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2')에서 나훈아의 '잡초'를 선사했다. 맨발로 무대에 오른 차지연은 지치지 않는 체력과 흔들림 없는 가창력으로 무대를 누볐다.
'전설' 송해도 흥을 감추지 못하고 일어나 춤을 추는 등 차지연의 무대에 함께 호흡했다. 노래가 끝났음에도 불구하고 한껏 달아오른 분위기는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관객들은 의자에 앉지 못하고 연신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아울러 차지연은 '불후2'를 떠나는 소감도 전했다. 그는 "엄마가 주말마다 너무 행복해 하셨다. 그것 때문에 건강도 많이 좋아지셨다. 나는 참 복 받은 사람"이라며 아쉬움을 달랬다.

한편 이날 '불후2'에는 차지연 외에도 부활 정동하, 별, 손호영, 화요비, B1A4가 출연해 열띤 경합을 펼쳤다.
이금준 기자 music@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