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들녀석들' 윤세인 "나 자살할 수도" 서인국 협박

최종수정 2012.10.28 22:41 기사입력 2012.10.28 22:41

댓글쓰기

'아들녀석들' 윤세인 "나 자살할 수도" 서인국 협박

[아시아경제 김재범 기자]윤세인이 날선 차가움으로 서인국을 밀어냈다.

28일 밤 방송된 MBC ‘아들 녀석들’에서 미림(윤세인 분)은 계속 자신을 찾아오는 승기(서인국 분)에게 자신의 목숨을 내걸며 관계를 끊으려 했다.
휴대폰을 찾으러 자신의 가게로 찾아온 승기에게 미림은 “이혼 사이 아니냐. 자꾸 찾아오지 말아 달라”며 선을 그었다. 승기가 당황해 하자 미림은 “이혼 숙려 기간이라도 우린 이제 이혼한 사이다”며 차갑게 대했다.

미림은 “이혼 사이끼리 보는 것 좋지 않게 비춰진다”면서 “가게 근처에도 오지 말아라”고 밀어냈다.

하지만 승기의 미련은 여전했다. 그는 “우리 엄마(정숙)와도 연을 끊을 것이냐. 자기는 그러지 못할 것”이라며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 하지만 미림은 “가게와 집 얻어주신 돈은 곧 갚을 것”이라고 맞받아 쳤다.
보람이라도 보게 해달라는 승기의 애원에 미림은 결국 약통을 꺼내들고 “자꾸 그러면 나 목숨도 끊을 수 있다”며 독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유리(리지 분)가 민기(류수영 분)의 소설을 읽고 눈물을 흘리는 장면도 전파를 타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떤 식으로 발전될지 관심을 유도했다.

김재범 기자 cine517@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