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자는 못푸는 문제 "알고보니 그런거였어?"

최종수정 2012.07.03 09:55 기사입력 2012.07.03 08:16

댓글쓰기

남자는 못푸는 문제 "알고보니 그런거였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남자는 못푸는 문제'를 다룬 게시물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해당 게시물은 한 연인간의 사이에 일어난 일을 시험 문제식으로 제시하고 있다. 토요일에 잠시 만나 짧은 데이트를 하던 연인. 그런데 남자가 친척 병문안을 가야하기 때문에 일요일에는 집에 오후 6시까지 들어가겠다고 말한다. 이 말을 들은 여자는 "그럼 난 내일 늦게까지 푹 자야겠다"고 대답했다.
다음날 남자도 점심이 될 때까지 푹 잠을 잔다. 전날 여자친구가 "푹 자야겠다"는 말을 듣고 자신도 안심하고 늦잠을 잤던 것. 깬 직후 남자는 여자친구에게서 "아직 자?"라는 문자를 받게 됐고 "아니 방금 일어났어^^"라고 다정한 답장을 보냈다. 그런데 여자친구가 갑자기 화를 낸다. 이유가 뭘까?

해당 게시글에는 여러가지 답안이 댓글로 달리고 있다. 자신을 여성이라고 밝힌 한 네티즌은 "여친이 푹 자겠다고 해서 곧이 곧대로 믿은 남친이 어리석다. 전날 짧은 데이트를 했기 때문에 여자친구가 일어나는 시간에 맞춰 데이트를 나갈 준비를 미리 마쳐놓아야 한다"고 나름의 해답을 내놓았다. 그래야 여자친구가 "아. 나를 보고 싶어서 일찍부터 준비하고 있었구나"라고 생각한다는 것.

"여자친구에게 아침 일찍부터 데이트를 하자고 조르거나, 병문안을 일찍 갔다온 후 오후부터는 데이트를 할 계획을 세웠어야 했다"는 이들도 있다. "어찌됐건 여자는 사랑받고 있다는 사실을 늘 확인하려 한다"는 게 핵심 주제로 추정된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