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레일, 한국철도산업노동조합 단체협약

최종수정 2012.02.09 16:20 기사입력 2012.02.09 16:08

댓글쓰기

정창영 신임사장, ‘노사공동선언’으로 노사화합 첫 단추…노조전임자 근로시간면제안 등 25개 안건 합의

정창영(오른쪽) 코레일 신임사장과 한국철도산업노동조합 위원장이 단체협약을 맺은 뒤 악수하고 있다.

정창영(오른쪽) 코레일 신임사장과 한국철도산업노동조합 위원장이 단체협약을 맺은 뒤 악수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코레일(사장 정창영)이 9일 한국철도산업노동조합(위원장 김현중, 한철노)과 ‘2012년 단체협약’을 맺었다.

코레일과 노조는 이날 협약에서 지난해 11월30일 1차 본교섭과 7차례의 실무교섭에서 논의돼온 노조전임자 근로시간면제안 등 25개 안건에 합의했다.
특히 이번 협약에선 취임 나흘째인 정창영 코레일 사장이 노사협력 강화를 뼈대로 하는 ‘노사공동선언문’을 끌어내 관심을 모았다.

‘노사공동선언문’은 ‘철도의 핵심가치인 안전을 최고수준으로 높이고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데 협력하는 것’ 등의 핵심내용을 담고 있다.

이는 나흘 전 취임사에서 철도발전의 전제조건으로 ‘노사상생’을 강조한 정창영 사장의 첫 업무결실이자 노사관계의 대원칙이 될 것이란 점에서 의미가 크다.
코레일은 단체협약을 계기로 철도발전을 위한 노조와의 협력체계를 더 강화할 계획이다.
코레일과 한국철도산업노동조합 임원진들이 단체협약을 맺고 있다.

코레일과 한국철도산업노동조합 임원진들이 단체협약을 맺고 있다.




왕성상 기자 wss404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