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퍼주니어-K.R.Y', 일본 첫 콘서트 1만 관객 열광

최종수정 2010.08.02 08:42 기사입력 2010.08.02 08: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규현, 려욱, 예성으로 구성된 ‘슈퍼주니어-K.R.Y’가 일본 첫 라이브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슈퍼주니어-K.R.Y는 지난 1일 일본 도쿄 국제포럼 A홀에서 ‘2010 스페셜 콘서트’를 펼쳤다. 공연은 다양한 팬들로 장사진을 이뤘다. 일본은 물론 한국, 중국 등 아시아 각국에서 약 1만 명의 팬들이 운집했다.
슈퍼주니어 유닛 가운데 처음으로 선보인 단독 콘서트는 다소 차분하게 진행됐다. 유쾌하고 격렬한 퍼포먼스가 돋보였던 기존 슈퍼주니어 공연과 달리 전곡을 라이브 밴드와 함께 소화했다. ‘꿈꾸는 히어로’, ‘걸음을 멈추고’ 등의 OST 수록곡을 비롯해 ‘마주치지 말자’, ‘응결’, ‘듣죠…그대를’, ‘너 아니면 안돼’ 등 총 20곡의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해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일본 팬들과의 교감을 위해 일본어 멘트는 물론 J-POP 무대도 따로 준비했다. 특히 규현은 오니츠카 치히로가 부른 ‘인펙션(Infection)’과 히라이 켄의 ‘히토미오 토지테’를 불러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이날 공연에는 동해와 성민이 스페셜 게스트로 참석해 듀엣을 선보이기도 했다. 미스터 칠드런(Mr. Children)이 부른 ‘쿠루미’를 비롯해 ‘왓 이프(What if)’, ‘거울’ 등으로 콘서트의 매력을 한층 배가시켰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오는 14, 15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세 번째 아시아투어 ‘슈퍼 쇼3’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종길 기자 leemean@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