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10홈런 신기록’ 김현수, 올스타전 홈런 레이스 우승

최종수정 2010.07.24 20:26 기사입력 2010.07.24 17:53

댓글쓰기

[사진=두산 베어스]

[아시아경제 박종규 기자] 두산의 ‘타격기계’ 김현수가 올스타전에서 괴력을 발휘하며 홈런 레이스 우승을 차지했다.

김현수는 24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2010 CJ 마구마구 프로야구 올스타전 홈런 레이스에서 역대 최다인 10홈런을 기록, 최고 홈런타자로 등극했다. 종전 기록은 2007년 김태균(당시 한화)의 9개.
예선과 결선의 구분 없이 7아웃제 단판 승부로 펼쳐진 홈런 레이스에서 김현수는 6번째로 타석에 들어섰다. 그 때까지만 해도 선두는 3홈런을 기록한 최희섭(KIA)이었다.

팀 선배 손시헌이 던져주는 공을 쳐내기 시작한 김현수는 처음부터 2연속 홈런을 작렬시켰다. 2아웃을 당한 뒤, 가볍게 네 개째를 담장 너머로 넘긴 김현수는 쉴 새 없이 홈런을 몰아쳤다.

2개의 장외포를 포함, 총 10홈런을 기록한 김현수는 나란히 3홈런을 날린 최희섭, 조인성(LG)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상금은 300만원.
특별히 레이스에 참가한 투수 류현진(한화)과 봉중근(LG)은 각각 1개씩의 홈런을 기록해 체면을 세웠다. 알루미늄 배트로 타격한 결과였지만, 타자로서의 소질을 충분히 보여줬다.

덕 클락(넥센), 최진행(한화), 홍성흔(두산), 최정(SK)은 각각 2개를 넘겼다. 이대호(롯데)와 김태완(한화)은 단 한 개를 담장 너머로 넘겨 체면을 구겼다. 양준혁(삼성)과 조동찬(삼성)은 무홈런에 그쳤다.

공동 2위에 오른 조인성과 최희섭은 상금 100만원을 받았다. 최다 비거리(130m) 홈런을 기록한 최희섭은 DSLR 카메라를 부상으로 받았다.

한편, 한화의 안방마님 신경현은 류현진, 최진행, 조인성, 김태완에게 공을 던져주며 ‘배팅볼 전문 포수’로 눈길을 끌었다.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