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1세 여성이 가장 아름답다

최종수정 2010.08.18 11:27 기사입력 2010.07.19 14:05

댓글쓰기

영국의 모델 겸 배우 켈리 브룩 등 31세에 이른 여성이 가장 매력적으로 보인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사진=울티모).

[아시아경제 이진수 기자] 조사결과 여성의 매력이 최고조에 이르는 것은 31세로 나타났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19일(현지시간) 홈쇼핑 채널 QVC의 조사결과를 인용해 여성들이 31세에 가장 매력적으로 보이는 것은 이때의 외모가 아름답기도 하거니와 이 즈음 가장 자신감에 넘치고 패션감각도 뛰어나기 때문이라고 소개했다.
남녀 20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이번 조사에서 70% 이상이 여성을 매력적으로 보이도록 만드는 핵심 요소가 바로 자신감이라고 답했다.

중복 응답을 허용한 이번 조사에서 67%는 매력의 핵심 요소가 외모라고, 47%는 스타일 감각이라고 답했다.

조사대상 여성 가운데 66%는 “나이와 함께 아름다움이 찾아온다”는 데 동의했다.
나이 먹으면서 자신에 대한 불안감이 사라지고 자신이 더 아름다워진다고 답한 여성은 50%를 웃돌았다.

55%는 화장법에 자신감을 갖고 있었다.

QVC의 마케팅 담당 이사 수 리슨은 “아름다움이란 단순한 외모가 아니라 자신감, 스타일 감각, 그리고 개성의 조합이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이진수 기자 commu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