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황수정 측 "편한 친구 사이일뿐, 열애 아니다"

최종수정 2009.08.12 10:38 기사입력 2009.08.12 08: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고재완 기자]배우 황수정 측 관계자가 최근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친구 사이일 뿐이다"라고 강조했다.

황수정 측 관계자는 12일 오전 아시아경제신문과의 전화통화에서 "열애설의 A씨는 나도 황수정과 함께 몇번 만나본 분이다. 10년된 친구사이일 뿐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오랜 친구라 편한 사이일 뿐 별다른 관계는 아니고 본인 역시 그렇게 말하고 있다. 편한 관계이다보니 자주 만나 이런 열애설이 나온 것 같다"고 전했다.

황수정과 개인사업가로 알려진 A씨는 최근 강남 일대에서 여러차례 함께 있는 모습이 눈에 띄며 열애설로 발전했다.

한편 황수정은 지난 2007년 SBS드라마 '소금인형'과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과 낮'에 출연한 후 휴식기를 갖다 최근 한 영화를 통해 컴백을 준비중이다.

고재완 기자 star@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