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소녀시대, 원더걸스와 라이벌? "노노노노노"⑤

최종수정 2009.01.07 14:32 기사입력 2009.01.07 10: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강승훈 기자]소녀시대가 원더걸스와의 친분을 과시하며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를 보냈다.

소녀시대와 원더걸스는 지난 2007년 데뷔, 여성그룹이라는 점에서 늘 비교대상이 됐다. 가요계에서 영향력을 미치는 SM과 JYP의 대결이라는 점에서도 눈길을 끌었다.

방송에서 소녀시대와 원더걸스는 각자의 노래를 바꿔 부른 적도 있었다. 당시 소녀시대가 부른 원더걸스의 '텔 미'는 대중들에게 크게 어필했다. 9명이 큰 대형을 이뤄서 '텔미'춤을 추는 모습에서 대중들이 환호를 보내기도 했다.

태연은 "상대 가수의 노래를 바꿔 부른 적도 있다. 원더걸스와도 노래를 바꿔 부른 적이 있었는데 그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불렀다. 왜냐면 저희가 원더걸스의 노래를 잘 못 부르면 오히려 폐가 되는 것 같아서 신경써서 연습했는데, 워낙 저희도 원더걸스의 노래를 좋아해서인지 재미있게 연습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태연은 가수 주와 노래를 바꿔부른 적도 있었다. 당시 컨디션이 안 좋았던 주보다는 태연이 오히려 주목을 받기도 했다.

원더걸스와 라이벌이냐는 질문에 소녀시대는 "원더걸스와 친하게 지낸다. 오히려 노래를 바꿔 부르면서 서로에 대해서 노력한 흔적이 엿보여 친해질 수 있었다"며 "원더걸스도 원더걸스 나름의 색깔이 있고, 저희도 저희 나름의 색깔이 있으니 모두 다 좋아해주고 아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kr
사진 박성기 기자 musictok@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포토] 장원영 '개미 허리'

    #스타화보

  •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포토] 한혜진 '톱모델의 위엄' [포토] 제시 '글래머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