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포스코인터, 바이오 회사 손잡고 캐나다에 '돼지열병 백신' 수출 추진

최종수정 2021.05.11 11:00 기사입력 2021.05.11 11:00

댓글쓰기

포스코인터, 바이오 회사 손잡고 캐나다에 '돼지열병 백신' 수출 추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지속 가능한 미래 먹거리를 찾고 있는 포스코인터내셔널이 캐나다에 돼지열병 백신 수출을 추진한다.


포스코인터내셔널 은 11일 식물 단백질 기반 백신 개발 바이오벤처인 바이오앱, 캐나다의 플랜트폼(PlantForm)과 돼지열병(CSF) 백신 수출, 위탁생산 및 공동 연구개발(R&D)을 위한 3자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된 체결식에는 허성형 포스코인터내셔널 친환경소재사업실장, 손은주 바이오앱 대표이사, 돈 스튜어트 플랜트폼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돼지열병 백신 등 사람과 동물 질병 백신을 개발·생산하는 바이오벤처인 바이오앱은 기존 업체들과 달리 식물세포 기반 '그린 백신' 기술을 활용하는 기업으로 주목 받고 있다. 그린 백신은 병원체를 퍼뜨릴 염려도 없고, 새로운 돌연변이 바이러스를 만들어낼 가능성도 없는 안전한 백신을 말한다. 캐나다의 플랜트폼은 특수 항체 및 단백질 생산에 주력하고 있는 바이오 제약회사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포스코인터내셔널은 바이오앱에서 생산하는 CSF 백신의 해외 수출을 진행하고 위탁생산과 공동 R&D 협의를 이끌 예정이다. 바이오앱은 제품의 조기 상용화를 위한 R&D와 임상실험을 진행하며, 플랜트폼은 바이오앱의 CSF 백신의 캐나다, 북미, 남미에서의 현지 승인 및 유통을 맡게 된다. 이들 회사는 이르면 내년부터 백신 수출을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손은주 바이오앱 대표이사는 "포스코인터내셔널, 플랜트폼과의 협력으로 재난형 동물 전염병을 퇴치해 인류 행복에 크게 이바지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