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S전선, 해상풍력개발 세계 1위와 초고압 해저케이블 장기 계약

최종수정 2020.11.24 08:31 기사입력 2020.11.24 08:31

댓글쓰기

LS전선과 오스테드 직원들이 화상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LS전선과 오스테드 직원들이 화상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LS전선은 세계 1위 해상풍력개발 업체인 덴마크 오스테드사와 '5년 간의 초고압 해저 케이블 우선공급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LS전선은 오스테드와 세계 최대 규모인 영국 혼시 및 대만 장화현(彰化縣) 해상풍력단지 등의 케이블 구축 사업을 진행하며 협력 관계를 구축해 왔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팬데믹 속에서도 각국이 신재생 에너지에 대한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며 "글로벌 해상풍력 시장 선도 기업과 협력을 강화하는 등 사업 확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마티아스 바우센바인 오스테드 아시아태평양 본부장은 "해상풍력 시장은 아시아태평양을 중심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글로벌 시장을 리딩하기 위해서는 LS전선과 같은 경쟁력을 갖춘 신뢰할 수 있는 케이블 파트너들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