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해시, 사회적경제기업 금융지원 융자 대폭 상향

최종수정 2020.08.05 09:15 기사입력 2020.08.05 09:15

댓글쓰기

당초 기업당 1억원에서 2억원으로 상향

 김해시, 사회적경제기업 금융지원 융자 대폭 상향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강샤론 기자] 경남 김해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운 기업을 돕기 위해 오는 8월 10일부터 사회적경제기업 금융지원 사업 융자 한도를 기업당 1억원에서 2억원으로 상향 조정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김해시 사회적경제기업 금융지원 사업'은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회적경제기업의 대출이자를 보전해주는 사업으로 지난해 8월 시와 신용보증기금, 경남은행 간 상호협약을 통해 올해 1월부터 시행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경영상의 어려움으로 추가 대출이 필요한 기업에서 시중은행의 고이율 대출을 이용하고 있는 등 이중고를 겪고 있다.


이들 사회적경제기업의 애로를 해소하고자 기업당 융자 한도를 1억원에서 2억원으로 상향 조정하는 것이다.


지원 내용은 신용보증기금의 보증비율 100%, 경남은행의 보증료 0.3% 및 우대금리 0.5%와 우리 시에서 대출 이자 차액보전 2.5% 등은 기존 협약과 같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우리시 사회적경제기업들에게 힘이 되고자 융자 한도를 상향 조정하게 되었다”며 “코로나19 극복에 실질적인 도움이 돼, 시 사회적 경제가 보다 활성화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신청 문의는 김해시 일자리정책과 또는 신용보증기금 부산·경남 영업본부로 하면 된다.




영남취재본부 강샤론 기자 sharon7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