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라우드 공격, 기존 보안 방식으로는 대응 어려워

최종수정 2019.11.20 17:29 기사입력 2019.11.20 17:29

댓글쓰기

트렌드마이크로, 2020 보안 예측 보고서 발간

김진광 트렌드마이크로 한국 지사장

김진광 트렌드마이크로 한국 지사장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클라우드 환경이 확산되면서 일반 기업에서 제조업체에 이르기까지 위험에 노출될 확률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기존의 보안 방식으로는 대응이 어렵다는 것이다.


보안기업 트렌드마이크로(지사장 김진광)는 20일 '2020 보안 예측 보고서'를 발간하며 이 같이 밝혔다. 예측 보고서에 따르면 점점 더 많은 기업과 생산 체계가 클라우드 환경으로 옮겨가면서 클라우드 및 인프라 보호에 대한 업체들의 경험 부족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위험도 늘어날 전망이다. 공격자들은 이를 이용해 서비스 제공업체를 대상으로 클라우드 서비스를 중단시키기 위한 '봇넷 디도스' 공격을 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클라우드에 저장된 기업 데이터를 노리는 것이다.


또 트렌드마이크로는 오픈소스 시스템의 중요성이 높아지면서 리눅스 기반 멀웨어 역시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정보 탈취 역량이 배가된 멀웨어 변수도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해당 멀웨어는 네트워크에 보다 깊숙이 침투해 정보를 취득할 수 있다.


김진광 트렌드마이크로 한국 지사장은 "다가올 한 해부터 새로운 10년을 맞이함에 따라 다양한 산업과 규모의 기업들은 디지털 혁신과 성장을 추진하기 위해 필요한 서드파티 소프트웨어, 오픈 소스 및 새로운 업무 관행에 점점 더 의존할 것"이라며 "위협 전문가들은 빠른 성장과 변화가 공급망 공격의 새로운 위험을 가져올 것이라고 예측한다. 2020년에는 IT 보안 리더들이 클라우드 계층에서 홈 네트워크에 이르기까지 사이버 위험과 보호 전략을 재평가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