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건설 ‘패밀리가든’, 미사강변2차 사전점검 실시

최종수정 2014.04.20 11:43 기사입력 2014.04.20 11: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대우건설은 지난 18일 프로슈머 그룹인 ‘푸르지오 패밀리가든’과 미사강변 2차 푸르지오 사전점검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견본주택에서 실시한 이날 행사에 참여한 20명의 주부 회원들은 유닛 평면과 인테리어를 살펴보고 수납공간, 평면옵션, 마감재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내놓았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심혈을 기울여 준비한 한강변 프리미엄 아파트 견본주택 개관을 앞두고 회원들을 초청했다”며 “특히 소비자가 직접 평면을 고를 수 있는 ‘평면선택옵션’이 좋은 반응을 얻었다”고 밝혔다.

한편 2006년에 발족한 푸르지오 패밀리가든은 현재 150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 건설업계 최대 프로슈머 그룹이다. 회원들은 1년에 수차례 대우건설의 주요 분양 아파트의 견본주택을 개관 전 평가하고 있으며 이번이 올해 첫 방문이다.
대우건설의 프로슈머 그룹인 ‘푸르지오 패밀리가든’은 지난 18일 미사강변 2차 푸르지오 사전점검을 실시했다.

대우건설의 프로슈머 그룹인 ‘푸르지오 패밀리가든’은 지난 18일 미사강변 2차 푸르지오 사전점검을 실시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