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손흥민 소속' 토트넘, 포체티노 감독 '전격 경질'…무리뉴 등 후임설

최종수정 2019.11.20 08:42 기사입력 2019.11.20 07:20

댓글쓰기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사진=연합뉴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손흥민이 몸담고 있는 토트넘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을 전격 경질했다.


토트넘은 20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포체티노 감독의 해임을 공식 발표했다.


다니엘 레비 회장은 경질 이유에 대해 "매우 조심스럽게 변화를 주게 됐으며 가볍게 서두르며 내린 결정이 절대 아니다"라면서 "지난 시즌 막판과 이번 시즌 초반 성적이 실망스러워 힘든 결정을 내려야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포체티노 감독과 그의 코치진은 팀에게 정말 많은 추억을 선사했으며 언제나 우리의 역사와 함께할 것"이라며 "헌신에 감사를 표한다"고 덧붙였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만 해도 구단 역사상 최초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결승전에 진출하고 준우승에 오르는 등 새로운 역사를 썼다.

그러나 이번 시즌 토트넘은 성적 부진으로 힘들어했다. 토트넘은 12경기를 치른 현재 3승 5무 4패로 20개 팀 중 14위로 처져있으며, 최근 5경기에서 단 1승도 거두지 못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새로운 후임 감독을 찾아야 하는 상황이 됐다. 일부 외신에서는 조세 무리뉴 감독의 부임 가능성을 제기했다. 이외에도 에디 하우 본머스 감독, 율리안 나겔스만 라이프치히 감독, 카를로 안첼로티 나폴리 감독 등이 거론되고 있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