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5개 발전공기업, '자회사 업무 협약약' 체결

최종수정 2019.05.31 15:05 기사입력 2019.05.31 15: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한국서부발전은 31일 국내 5개 발전공기업(서부·남동·중부·남부·동서발전 등)의 자회사 대표이사들이 모여 경영·업무 협력 및 개선을 위한 '발전공기업 자회사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정부의 일자리 창출 및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 정책에 따라 5개 발전공기업은 각사의 자회사로서 코웨포서비스㈜, ㈜코엔서비스, 중부발전서비스㈜, KOSPO서비스㈜, EWP서비스㈜를 개별적으로 설립해 모기업 발전사의 청소, 시설관리, 경비, 소방, 홍보 분야 등에서 근무하던 2000여명의 비정규직 직원을 정규직으로 전환 채용했다.


또 주 52시간 근무제의 본격 시행에 따라 교대근무자 확대 등 부족인원 충원을 위해 각 발전소가 위치한 지역 내 취업 취약계층(장애인, 국가유공자, 고령자, 지역 소재 학교 졸업자, 지역주민 등)에 대한 우선채용으로 각 회사별로 100여명 이상의 인재를 추가 채용 하는 등 일자리 창출에도 중점을 뒀다.


이날 업무 협약에 참여한 발전공기업의 자회사 대표이사들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상호 협력함으로써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하는 한편, 발전소 주변지역의 취약계층을 우선 채용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