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디포스트, 식약처에 무릎 골관절염주사제 임상 1상 승인 신청

최종수정 2019.03.21 10:35 기사입력 2019.03.21 10: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메디포스트 는 스멉셀 기술을 이용한 주사형 무릎 골관절염치료제(SMUP-IA-01)의 임상 1상시험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했다고 21일 밝혔다.


스멉셀은 메디포스트가 독자 개발한 차세대 줄기세포 배양 기술이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세포의 증식, 생존 및 회수율 등 줄기세포능이 좋은 세포들을 대량 생산해 각종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메디포스트는 이와 관련 미국, 중국, 일본, 유럽 등에서 간엽줄기세포의 배양 방법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


이번에 임상을 신청한 주사형 무릎 골관절염치료제는 퇴행성 관절염 경증~중증도 환자(K&L grade 2~3단계)를 대상으로 실시된다.


스멉셀 기술개발과 주사형 골관절염치료제의 개발은 보건복지부와 과학기술부가 공동 주관하는 '글로벌 첨단바이오의약품 기술개발사업'의 지원을 받았다.


메디포스트는 "최근 일본 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PMDA)와 진행 중인 무릎 연골재생치료제 '카티스템'의 일본 임상에 대한 미팅이 마무리 단계"라며 "빠른 시일 내에 일본 임상을 신청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