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월, 23개사 4500만주 의무보호예수 해제

최종수정 2014.03.02 12:00 기사입력 2014.03.02 12:00

댓글쓰기

코스피 1200만주(7사)·코스닥 3300만주(16사) 풀려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3월 23개사의 주식 4500만주의 매각 제한이 풀린다.

한국예탁결제원은 일정기간 매각을 제한하기 위해 의무적으로 보호예수하도록 한 주식 총 23개사 4500만주가 3월중 의모보호예수 해제된다고 2일 밝혔다.

시장별로 유가증권에서 1200만주(7사), 코스닥에서 3300만주(16사) 해제된다.

유가증권시장에서 해제되는 7개사는 ▲ 미래아이앤지 대한해운 인스코비 산업 ▲ 에이프로젠 KIC 등이다.
코스닥시장에서는 ▲ 코리아에프티 엔브이에이치코리아 한일진공 기계 ▲ 현대공업 알티캐스트 에이치엘비파워 윈팩 기가레인 인트로메딕 SDN 삼표시멘트 에스티큐브 이지웰페어 솔루에타 등이다.

3월 의무보호예수 해제주식수량은 지난달 4400만주 대비 3.0% 증가했다. 지난해 3월 2400만주와 비교하면 87.0% 늘어났다.
3월, 23개사 4500만주 의무보호예수 해제
3월, 23개사 4500만주 의무보호예수 해제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