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캐피탈, 최고금리 29.99%로 5%P 인하

최종수정 2018.09.07 13:03 기사입력 2010.12.06 09: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현대캐피탈은 다음달 1일부터 신용대출 최고금리를 34.99%에서 29.99%로 5%포인트 인하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 8월 최고금리를 39.99%에서 34.99%로 5%p로 인하 후, 이번에 5%포인트를 추가 인하함으로써 5개월 만에 10%포인트를 인하했다. 지난 8월 금리 인하 시 폐지된 취급수수료까지 감안하면 최고금리 인하 효과는 8월 이전 대비 최고 12.5% 포인트에 달한다.
현대캐피탈은 지난 11월에도 최저금리가 6.99%인 '우량직장인대출' 상품을 새롭게 선보이는 등 금리인하 노력을 지속해왔다.

업계 1위인 현대캐피탈의 이번 금리 인하로 고객들은 업계 최저수준의 대출평균 금리가 적용될 전망이다. 현대캐피탈의 최근 월간 신용대출 취급액은 1,600억원 규모이며, 지난 1∼3분기 누적 기준으로 총 1조1600억원이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이번 조치는 고객의 금융비용 부담을 경감시켜 사회와 상생하는 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기 위함"이라며 "금리인하에 따른 심사기준 강화 등으로 불이익을 받는 고객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