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重, 협력사와 함께 위기극복

최종수정 2010.01.19 13:37 기사입력 2010.01.19 13:37

댓글쓰기

19일, 협력회사 신년회 개최, 213개사 참석
이재성 사장 “동반자적 협력 관계 어느 때 보다 중요”


[아시아경제 채명석 기자] 현대중공업이 협력회사와 돈독한 동반자 경영으로 글로벌 위기극복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현대중공업은 19일 오전 호텔현대울산에서 213개 협력회사 대표들을 초청해 신년회를 개최했다.

이날 신년회에서는 이재성·오병욱 현대중공업 사장이 참석해 올해 사업계획 설명 및 대·중소기업 간의 경쟁력 강화와 시너지 효과 등 공동 발전을 위한 경영 지원방안을 논의했다.

이재성 사장은 “지금의 경제 한파를 이겨내기 위해서는 그동안의 동반자적 협력 관계가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면서 “현재의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과 사업의 지평을 확장하기 위해서 모두가 최선의 노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현대중공업은 이날 품질 개선, 기술 인력, 교육 등 제반 지원을 통해 상호 경쟁력을 높이고, 적극적인 국산화 개발로 협력회사의 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하는 지원방안을 밝혔다.

또한 지금까지의 지원 정책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지원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

이밖에도 생산성 향상 및 기술개발을 통하여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고, 각종 거래관행을 더욱 투명하고 공정하게 유지하는 등 업무 효율화를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협력회사 대표자 모임인 현중협의회 강호일 회장(비와이)은 “올해도 여러 가지 경영 환경에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현대중공업의 지원 정책에 발맞퉈 끊임없는 기술개발과 품질향상을 통해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성공투자 파트너] -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채명석 기자 oricm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