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희망재단, 10만 소상공인 사업장에 경영 지원 팔걷어

최종수정 2019.11.21 10:07 기사입력 2019.11.21 10:07

댓글쓰기

신한희망재단은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경영환경 개선을 위해 '소호(SO好)성공 프로젝트'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희망재단은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경영환경 개선을 위해 '소호(SO好)성공 프로젝트'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신한희망재단은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경영환경 개선을 위해 '소호(SO好)성공 프로젝트'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금융그룹( 신한지주 ) 전 계열사가 참여하는 사회공헌사업으로 최근 자영업 폐업률 증대, 매출감소 등에도 불구하고 최저임금을 준수하는 30인 미만의 사업장을 지원한다.


소상공인, 자영업자 중 정부일자리안정자금 지원을 받고 있는 사업장이나 사회적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장애인직업재활시설, 장애인표준사업장, 자활시설 등이 대상이며 선정된 사업장에게 소호안심경영팩 서비스를 1년간 무상으로 제공한다. 매장 위치 홍보, 아르바이트 구인사이트 유료 구인광고, 카드사별 매출금액 실시간 확인 및 매출확인 등 IT기반 서비스이다.


신한희망재단은 이날 1차 1만 사업장을 모집하고 2020년까지 10만 사업장을 지원한다는 목표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