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에셋대우, 미화 예탁금에도 이용료 지급 결정

최종수정 2019.11.20 09:56 기사입력 2019.11.20 09:56

댓글쓰기

업계 최초, 미국 달러 예탁금에 금리 0.35% ~ 0.10% 이자 지급

미래에셋대우, 미화 예탁금에도 이용료 지급 결정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미래에셋대우 는 업계 최초로 외화(USD) 예탁금에 대해서도 예탁금 이용료를 지급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미래에셋대우 는 이번 결정에 따라 최근 3개월 일평균 예탁금 잔액(평잔)이 $500 이상이면 연 0.35%, $500 미만이면 0.10% 이자를 매 분기마다 지급한다. 이는 기존 원화 예탁금 지급일과 동일하다. 지금까지 원화 예탁금에 대해서는 이자가 지급됐으나 달러화에 대해서는 이자가 없었다.


미래에셋대우 가 해외주식거래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패턴을 분석해 본 결과, 일반적으로 해외주식 첫 거래를 시작하고 나면 해외주식 매매가 종료 될 때까지 계속 외화를 보유하는 경향이 있었으며 해외주식 매도 후에도 다음 매수를 위해 외화로 잔고를 유지하는 고객이 많았다. 따라서 이번 외화 예탁금 이용료 지급 결정은 해외주식 거래를 하는 많은 고객들에게 환영을 받을 것으로 회사 측은 보고 있다.


윤상화 미래에셋대우 디지털Biz본부장은 "최근 해외주식 거래 고객이 급증하고 있는 만큼, 타사와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고 고객 니즈에 부합하게 위해 달러 예탁금에 외화 예탁금 이용료를 지급하기로 결정했다"며 "해외주식 매매 대기자금에도 이자를 지급하는 것으로 해외주식 거래 고객의 매매 수익률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