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럼프, 아베와 골프 친 뒤 "日, 미국산 농산물 안산다" 불평

최종수정 2019.04.28 18:36 기사입력 2019.04.28 18:2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의 정상회담이 직후 일본이 미국산 농산물 구매에 소극적이라며 불만을 쏟아냈다.


28일 일본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현지시간) 위스콘신주에서 지지자들이 모인 집회에 참석해 "일본은 자동차를 낮은 관세로 미국에 수출하지만, 미국이 수출하고 싶어하는 농산물을 일본은 사지 않는다"고 불평했다.

그는 "아베 총리는 가까운 친구이지만, 일본과 사이에서는 수십 년에 걸쳐 무역적자가 계속되고 있다"며 "이 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아베 총리에게) 전했다"고 강조했다.


이 발언이 나온 것은 트럼프 대통령이 워싱턴 DC 인근에서 아베 총리와 골프를 친 직후다. 그는 라운딩이 후 아베 총리와 함께 엄지를 치켜든 채 찍은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고 "일본 아베 총리와 훌륭한 날을 보냈다"고 적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