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학연기 투쟁' 11일만에 … 대형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100% 도입

최종수정 2019.03.17 09:00 기사입력 2019.03.17 09:00

댓글쓰기

폐원 신청 2곳 제외한 의무대상 유치원 568곳 모두 참여


'개학연기 투쟁' 11일만에 … 대형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100% 도입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사립유치원 단체인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가 개학연기 투쟁을 감행했다 철회한지 11일만에 사실상 모든 대형 유치원이 국가관리회계시스템(에듀파인)을 도입하기로 했다.

17일 교육부에 따르면 지난 15일 현재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1단계 도입 의무대상 570개원 중 99.6%인 568개원이 참여 의사를 밝혀 왔다.


참여 의사를 밝히지 않은 나머지 2개 유치원은 이미 폐원을 신청해 현재는 재원생이 없는 곳이다.


한유총은 개학연기 투쟁을 벌이기 직전인 지난달 말 에듀파인을 도입하겠다는 입장을 내놨으며, 교육부는 사립유치원들에게 이달 15일까지 에듀파인 참여 의사를 밝혀달라고 안내했다.

이에 따라 올해 에듀파인 의무적용 대상 유치원 중 참여 의사를 밝힌 곳은 지난 5일 338개원(58.9%)에서 8일엔 473개원(82.8%), 15일에는 568개원으로 늘었다. 같은 기간 의무적용 대상이 아닌데도 에듀파인 도입을 희망하는 유치원은 160개원에서 168개원, 다시 199개원(공영형 유치원 7곳 포함)으로 증가해 최종적으로는 모두 767개원이 참여할 것으로 집계됐다.


'개학연기 투쟁' 11일만에 … 대형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100% 도입


교육부와 시·도교육청,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은 이들 유치원들에 사립유치원 회계제도와 에듀파인 사용법 교육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에듀파인 1단계 운영과정의 기능개선 요구, 차세대 에듀파인 개선(노후 서버 등) 등을 반영해 내년 3월까지 모든 사립유치원을 대상으로 에듀파인을 전면 도입하게 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에듀파인 도입으로 유치원 회계 투명성을 높이기 위한 첫걸음이 시작됐다"며 "지지해주신 국민 여러분과 정부정책에 협조해 준 사립유치원 관계자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