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FSN ASIA-비헤이브글로벌, 中 ‘티몰’ 파트너사 선정

최종수정 2021.08.05 11:23 기사입력 2021.08.05 11:2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종합 디지털 마케팅 전문기업 퓨쳐스트림네트웍스 (이하 FSN) 계열사 비헤이브글로벌이 전 세계 이커머스 매출 1위를 자랑하는 중국 티몰의 공식 파트너(TP, T-mall Partners)사 자격을 취득했다.


이번 TP사 자격 취득을 통해 비헤이브글로벌은 중국 이커머스 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브랜드들의 티몰 입점 및 운영 대행 업무를 공식적으로 지원할 수 있게 됐다.

비헤이브글로벌은 최근 에이전시 파트너사 카울리 오블리스와 협업해 북경, 위해 등 중국 현지 이커머스 전담 조직 구축까지 완료한 만큼, 중국 이커머스 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브랜드들을 대상으로 티몰과 타오바오 등 알리바바 계열 플랫폼의 입점, 운영, 물류 및 홍보마케팅까지 아우르는 전방위적 원스톱 서비스 지원에 나설 계획을 갖고 있다.


비헤이브글로벌은 이 외에도 지난해부터 코로나19를 배경으로 규모가 급성장하고 있는 중국 이커머스 시장 수요를 고려해 선제적인 대응에 나서고 있다. 이달 초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표방한 쇼핑몰로 현재 중국 화장품, 식품, 의류 카테고리에서 높은 영향력을 보이고 있는 플랫폼 ‘샤오홍슈’의 공식 벤더사 ‘힙스터캣’ 대표 및 핵심인력들의 합류를 통해 사업부문도 한층 확장했다.


박진성 비헤이브글로벌 본부장은 “이번 힙스터캣 합류로 ‘티몰’에 앞서 ‘샤오홍슈’의 입점과 운영까지 아우르게 된 비헤이브글로벌의 비즈니스 역량은, 중국 역직구 시장에서 검증된 브랜드들의 넥스트 스텝인 티몰 입점을 한층 빠르게 진행시킬 수 있는 시너지로 나타나게 될 것“이라며 “국내에서 좋은 브랜드들을 더 많이 발굴, 검증하고 중국 로컬 시장 진출까지 고려하는 등 중국 이커머스 시장 공략의 가장 효율적인 프로세스를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비헤이브글로벌은 FSN 해외사업 전담법인 FSN ASIA의 자회사로, 중화·영미권을 대상으로 국내외 유력 브랜드들의 글로벌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다. 특히 중국 대표 플랫폼으로 손꼽히는 틱톡, 텐센트, 웨이보 등의 1급 공식 마케팅 대행사 지위를 확보하고 있어 중국 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브랜드들을 대상으로 플랫폼의 입점과 운영, 물류 및 홍보마케팅 등을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