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은행 임직원, 기부금 모아 온정 나눠

최종수정 2020.09.24 14:14 기사입력 2020.09.24 14:14

댓글쓰기

경남은행 임직원, 기부금 모아 온정 나눠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BNK경남은행 임직원들이 따뜻한 온정을 모아 지역 소외계층과 함께 나눴다.


경남은행은 24일 민족 대명절 추석을 맞아 경남과 울산지역 복지지설에 ‘백합나눔회성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백합나눔회성금은 전 임직원이 월급여의 일정액(끝전)을 모은 성금 750만원에 경남은행 기부금 750만원을 더해 마련됐다.


추석 전까지 경남과 울산지역 복지시설 33곳에 지원될 백합나눔회성금은 복지시설 운영비로 쓰여진다.


이 은행 관계자는 “백합나눔회성금 기탁은 지역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전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사랑나눔활동으로 매년 상시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경남과 울산지역 복지시설 33곳에서 생활하고 있는 어린이와 노인 그리고 장애인이 좀 더 나은 환경에서 추석을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