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카카오페이·삼성화재, 디지털손보사 합작 추진 무산

최종수정 2020.05.26 18:39 기사입력 2020.05.26 18: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카카오페이와 삼성화재가 함께 추진하던 디지털손해보험사 합작법인 설립이 무산됐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양측은 디지털 손보사 합작 논의 과정에서 의견 차이를 좁히지 못하고 설립 추진을 중단했다. 온라인 자동차보험 출시의 사업 방향과 수익성 검증 등에서 양측 의견이 대립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카카오페이와 카카오, 삼성화재 는 지난해 9월 디지털손보사 설립을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고 예비인가 신청을 준비해왔다. 양측은 카카오페이에서 판매하는 삼성화재의 생활밀착형 보험 종류를 확대하는 등 전략적 동반자 관계는 유지한다.


이번 합작법인 설립은 무산됐지만 카카오 페이는 단독으로 디지털손보사 설립을 추진할 방침이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금융당국과 협의를 마치는대로 신속하게 사전인가 신청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