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인공지능사관학교 설립 업무협약

최종수정 2019.11.19 16:12 기사입력 2019.11.19 16:12

댓글쓰기

멋쟁이사자처럼·광주과학기술진흥원과 손잡아

이용섭 시장 “혁신적인 교육모델로 인재 육성”

광주시, 인공지능사관학교 설립 업무협약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광주광역시는 19일 멋쟁이사자처럼, (재)광주과학기술진흥원과 인공지능 실무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에는 이용섭 광주시장, 이두희 멋쟁이사자처럼 대표, 안기석 (재)광주과학기술진흥원장, 그리고 인공지능사관학교 설립추진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문승현 전 광주과학기술원 총장, 황현택 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을 비롯한 인공지능사관학교 설립추진위원들이 함께 했다.


협약에 따라 광주시는 필요한 행정절차의 이행 및 재원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멋쟁이사자처럼은 교육과정을 맡아 인공지능 실무인재 배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며, 광주과학기술진흥원에서는 시설 제공 및 운영관리를 책임진다.


광주시는 지난 1월 정부가 17개 광역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예비타당성 면제사업을 공모했을 때 유일한 연구개발(R&D) 사업인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을 신청해 선정됐다.


이에 따라 정부는 향후 5년 동안 4061억 원을 들여 첨단3지구에 데이터센터, R&D연구시설 등 인공지능 기반 핵심 인프라를 구축할 예정이다.

특히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인공지능 기술을 지역산업, 특히 중소·중견기업과 창업기업에 접목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사업아이템을 발굴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인공지능 집적단지의 성공을 위해서는 산업현장에서 요구하는 수준의 문제해결 능력과 협업능력 등을 갖춘 실무인재 확보가 반드시 선행돼야 한다고 판단하고 있다.


이를 위해 그동안 프랑스의 에꼴42, 국내의 멋쟁이사자처럼과 같은 혁신적 소프트웨어 교육으로 주목받은 사례를 조사해 도입 방안을 모색했으며, 관련 전문가들을 위촉해 (가칭)인공지능사관학교 설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대비해 왔다.


설립을 추진 중인 인공지능 사관학교의 교육인원은 100명, 교육기간은 1년으로 내년 3월 개교 예정이다.


이두희 멋쟁이사자처럼 대표는 “지난번 이용섭 시장과 만났을 때 인공지능에 대한 의지가 이렇게 강한지 몰라 깜짝 놀랐다”며 “그간의 경험을 광주에서 제대로 펼쳐 보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용섭 시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인공지능은 결국 인재경쟁이며 그동안 광주과학기술원 인공지능대학원 신규 지정 등 좋은 인재 육성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이제 혁신적인 교육모델을 도입해 광주형 인공지능 인재를 육성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