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닥협회, 2019년 코스닥·충청지역 CEO 간담회 개최

최종수정 2019.10.23 14:51 기사입력 2019.10.23 14: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코스닥협회는 지난 22일 메타바이오메드에서 '2019년 코스닥-충청 CEO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기존 코스닥-천안, 아산 CEO 간담회를 충청지역(충청, 대전, 세종)으로 확대하여 처음 개최하는 행이다.


이날 행사는 간담회 회장인 이녹스첨단소재 장경호 회장을 비롯해 메타바이오메드 오석송 회장 등 충청지역 소재 코스닥기업 CEO 및 임원 21명이 참석했다. 임동민 교보증권 연구위원의 경제전망 강연과 함께 메타바이오메드의 사업 설명 및 공장 투어도 진행했다.


메타바이오메드는 외과용 의료기기 전문제조기업으로 치과용 근관충전재 분야 세계 1위이다. 최근 의료디지털화를 위한 다쏘시스템과 MOU 체결로 글로벌 기업, 의료바이오업계 선도기업의 기반인 연구개발 디지털 혁신을 진행하고 있다.


오석송 회장은 “첫 충청지역 CEO 간담회로 우리 메타바이오메드를 방문해주신 코스닥 CEO 여러분을 환영한다"며 오송생명과학단지는 우리나라 바이오?헬스 벨트의 핵심으로 우수한 코스닥기업들이 많이 있다. 간담회를 통해 서로 교류하면 기업경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충청지역 간담회의 회장인 장경호 이녹스첨단소재 회장은 “더 많은 코스닥 CEO들이 모일 수 있도록 간담회가 충청지역 전역으로 확대된 것이 기쁘다"며 "지역의 CEO들이 서로 교류하고 경영활동에 도움이 될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해나가겠다"고 전했다.

송윤진 코스닥협회 상근부회장은 “내년에는 기존 간담회뿐만 아니라 경인지역 및 대구?경북지역 간담회 개최도 검토해 지역별 코스닥 CEO들이 교류할 수 있는 자리를 늘려나가겠다”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