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왜 무시해" 흉기로 동료 찌르고 달아난 불법체류자 검거

최종수정 2019.10.18 17:26 기사입력 2019.10.18 17:26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동료 외국인 노동자 2명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난 카자흐스탄 국적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A(30)씨를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오후 8시30분께 광산구 월곡동 한 거리에서 러시아 출신 B(34)씨와 우즈베키스탄 출신 C(23)씨를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B·C씨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 결과 A씨는 B·C씨가 자신을 무시하는 언행을 했다는 이유로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범행 직후 A씨는 전북 전주로 도주했으나 18일 오전 9시께 경찰에 자수했다.


A씨는 지난 2017년 입국한 뒤 현재는 체류기간이 만료된 불법체류 신분 상태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