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명 골프선수 부친, 사기 혐의 불구속기소

최종수정 2019.10.17 14:00 기사입력 2019.10.17 14:00

댓글쓰기

유명 골프선수 부친, 사기 혐의 불구속기소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서울동부지방검찰청은 유명 프로골프 선수 부친 박모 씨를 사기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17일 밝혔다.


검찰은 지난 6월 박씨에 대한 사기 혐의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를 벌여왔으며 고소 내용 중 상당 부분이 인정된다고 판단해 재판에 넘겼다.


고소인들은 박씨가 한 사립대학 축구부 감독으로 일하면서 자녀의 대학 입학을 원하는 학부모들로부터 수천만 원 상당의 금품을 받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