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 총리 "충분한 논의로 게임산업 발전 방안 찾아야"

최종수정 2019.05.28 09:53 기사입력 2019.05.28 09:53

댓글쓰기

"관계부처, 조정되지 않은 의견으로 국민 불안 느끼게 해선 안돼"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최근 게임이용 장애에 질병코드를 부여하는 국제질병분류(ICD)개정안을 확정한 것과 관련해 "충분한 논의를 거쳐 건전한 게임이용 문화를 정착시키면서 게임산업을 발전시키는 해결방안을 찾아달라"고 당부했다.


이 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국무총리실·국무조정실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이 같이 언급하며 "국무조정실은 보건복지부와 문화체육관광부 등 관계부처와 게임업계, 보건의료계, 법조계, 시민단체 등이 참여하는 민관 협의체를 구성해 가장 합리적인 방안을 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게임 중독 여부를 둘러싸고 문화체육부와 보건복지부가 이견을 드러낸 것에 대해 "ICD개정안은 즉각 시행되는 것이 아니라, 충분한 준비기간을 거치게 된다"면서 "관계부처들은 향후 대응을 놓고 조정되지도 않은 의견을 말해 국민과 업계에 불안을 드려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 총리는 "관계부처는 게임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지속적으로 시행해라"고 주문했다.



세종=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거꾸로 세웠더니 '대박'…"성수기보다 더 잘 팔려" 거꾸로 세웠더니 '대박'…"성수기보다 더 잘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