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담배꽁초 아웃!”...강남역·코엑스 등 30곳 전용 휴지통 설치

최종수정 2019.05.28 06:34 기사입력 2019.05.28 06:34

댓글쓰기

담배꽁초 수거함

담배꽁초 수거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도시미관을 해치고 빗물받이까지 막는 담배꽁초 무단투기를 줄이기 위해 지난 10일부터 전용 휴지통을 시범운영하고 있다.


구는 유동인구가 많고 담배꽁초 무단 투기가 많은 역삼1동 강남역 여명길, 삼성1동 코엑스 음식문화특화거리, 대치4동 선릉역 산등성길에 담배꽁초 전용 휴지통 30개를 시범 설치했다.

휴지통은 1m 높이의 직사각 형태로 상단에 담배를 비벼 끌 수 있는 투입구가 설치돼 있다. 구는 설치 후 무단투기가 감소함에 따라 6월까지 45개를 추가 배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구는 강남역, 역삼역, 수서역 등 투기상습지역에 대한 단속을 강화한다. 무단투기 금지 안내 현수막 설치와 휴대용 재떨이 배포 등 거리 캠페인 후 다음달 1일부터 집중 단속을 벌인다. 단속원을 기존 2명에서 6명으로 늘리고, 현장 계도 후 최대 5만원까지 과태료를 부과한다.


강남구는 지난해 서울시가 실시한 25개 자치구별 대로·뒷골목 등 20개 구간 청소상태 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대로변 뿐 아니라 뒷골목까지 10개 대행업체가 쓰레기를 청소한다. 강남대로 등 쓰레기로 인한 민원 발생 다발지역을 상시 단속하고 있으며, 지난해 단속건수 2만6307건으로 서울시 전체 단속건수(12만588건)의 21.8%를 차지한 바 있다.

휴대용 재떨이

휴대용 재떨이

썝蹂몃낫湲 븘씠肄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