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원셀론텍, 연골세포치료제 日 임상3상 첫 환자 등록

최종수정 2019.03.21 17:52 기사입력 2019.03.21 17: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세원셀론텍 은 일본 올림푸스와의 현지 합작법인인 올림푸스RMS로부터 자기유래연골세포치료제 ‘콘드론’의 일본 임상3상을 위한 첫 환자가 미에현립종합병원에서 등록됐다는 소식을 확인했다고 21일 밝혔다.


올림푸스RMS는 도쿄대학 의학부 부속병원과 히로사키대학 의학부 부속병원, 데이쿄대학 의학부 부속병원 등 일본 전역 13개 국립대학병원 및 종합병원에서 콘드론 일본 임상3상에 대한 의료기관 IRB(임상시험심사위원회) 승인을 마쳤다.


이번 미에현립종합병원에서의 첫 환자 등록을 시작으로, 일본 현지 연골결손 환자치료를 위한 본격적인 콘드론 이식 절차가 이뤄지게 됐다.


올림푸스RMS 관계자는 “콘드론은 18년간 축적된 환자치료 성과를 토대로 임상적 유효성이 입증된 세포치료제”라며 “2022년 출시 계획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