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금융, 명동 직장어린이집 개원…'어린이집 100개 건립 추진'

최종수정 2019.03.10 08:00 기사입력 2019.03.10 08: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하나금융그룹은 명동 사옥 2층에 '명동 하나금융그룹 직장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9일 밝혔다. 하나금융그룹이 2020년까지 건립을 추진키로 한 국공립어린이집 90개와 직장어린이집 10개 등 총 100개의 어린이집 가운데 첫 번째 성과다.


이날 개원식에는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지성규 KEB하나은행장 내정자를 비롯한 12개 관계사 대표들이 참석해 입소 아동들을 축하하고 교사들에게는 따뜻한 보살핌을 당부했다.


'명동 하나금융그룹 직장어린이집'은 어린이들의 건강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어린이집 내부 시설에 친환경 자재를 사용했다. 디지털 기반의 스마트놀이터를 설치해 어려서부터 디지털 환경에 자연스럽게 익숙해질 수 있도록 했고, 아이들의 안전한 실내외 활동 지원을 위해 날씨와 미세먼지 농도를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한 원격제어시스템도 구축했다.

하나금융, 명동 직장어린이집 개원…'어린이집 100개 건립 추진'


이외에도 어린이집 운영에 디지털 방식을 적용해 교사들이 기타 행정업무에 걸리는 시간을 줄여 보육에만 전적으로 집중할 수 있도록 신경 썼다. 종이로 된 게시판을 모두 디지털 방식으로 전환해 종이를 쓰지 않는 환경을 구현함으로써 불필요한 서류 업무를 획기적으로 줄여 효율성도 증대했다.


하나금융그룹은 지난해 보육사업의 투명하고 적극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박승 전 한국은행 총재를 위원장으로 한 '하나금융그룹 사회공헌위원회'를 만들어 전국에 직장 및 국공립 어린이집 확대 사업 펼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부산과 광주를 시작으로 중소기업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건립 및 운영하는 '상생형 공동 직장어린이집'을 개원할 계획이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명동 하나금융그룹 직장어린이집은 친환경과 디지털 환경 조성을 통해 아이가 중심이 되는 스마트형 어린이집으로 만들었다"며 "직원들에게 양질의 보육환경 제공과 일·가정 양립 지원은 물론, 상생의 기업문화 조성을 통해 저출산·고령화 문제 해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