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웨이, '물병 디자인' 공모전…"깨끗한 물, 친환경 추구"

최종수정 2019.02.19 10:30 기사입력 2019.02.19 10:30

댓글쓰기

이해선 코웨이 대표(가운데)와 공모전 우수팀 등 관계자들이 '친환경 물병 디자인 아이디어'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가운데)와 공모전 우수팀 등 관계자들이 '친환경 물병 디자인 아이디어'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코웨이는 친환경 '물병 디자인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시상식은 전날 서울 중구 소재 코웨이 본사에서 열렸다. 분리형 구조로 세척이 용이하고 알림 기능을 탑재해 외출 시 잊지 않고 물병을 챙겨나갈 수 있도록 한 '블루벨(Blue Bell)' 작품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상팀에는 시상금 500만원이 수여됐다.

공모전은 환경친화적 생활문화를 확산하고자 지난해 12월 디자인 커뮤니티 '코웨이 감수(水)성 연구소'를 설립해 진행한 1기 프로젝트다. 일회용품 줄이기 문화를 독려하고 미세플라스틱 등으로부터 물 환경보호에 앞장서기 위해 마련했다.


지난해 12월부터 공모전 참가자를 모집하고 총 24명을 선발했다. 이들은 4개 팀을 이뤄 코웨이 임직원 및 각계 전문가로부터 멘토링과 자문을 받아 물병 아이디어를 구체화시켰다. 완성된 디자인 4개는 전문가 심사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투표 등을 통해 최종 평가가 진행됐다.


이번 1기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친환경 가치 창출을 위한 디자인 아이디어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송현주 코웨이 디자인연구소장은 "이번 공모전은 많은 사람들이 물병을 사용해 어디서나 깨끗한 물을 마시길 바라는 마음에서 출발했고 생활 속 친환경 활동을 이끌어 낸 점에서 의미가 있었다"며 "건강한 환경을 추구하는 코웨이의 가치를 담아 일상에서 손쉽게 물 환경보호를 실천할 수 있도록 사회적 공감대를 넓혀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