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석 연휴 문 여는 병원·약국 미리 확인하세요

최종수정 2016.09.11 11:15 기사입력 2016.09.11 11:15

댓글쓰기

서울시, 응급 및 당직 의료기관·휴일 지킴이 약국 정보 제공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서울시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문을 여는 응급 및 당직 의료 기관과 휴일 지킴이 약국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11일 시에 따르면 서울시에서 14일~18일까지 응급실을 24시간 운영하는 병원은 67곳이다. 또 460여개 병·의원과 휴일지킴이약국 1360여 곳이 돌아가며 운영한다. 병·의원·약국을 이용하려면 연휴기간에 언제 운영하는지 별도로 확인해야 한다.
추석 연휴에 운영하는 응급의료기관, 당직의료기관 및 휴일지킴이약국 정보는 119구급상황관리센터, 서울시·자치구 홈페이지, 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번 없이 119나 120 다산콜센터에 전화해도 바로 안내받을 수 있으며, 스마트폰 '응급의료정보제공'을 통해서도 정보를 볼 수 있다.

소화제, 해열진통제 등 일반 상비약 13개 품목은 집 근처 24시간 편의점 등을 통해서 쉽게 구입할 수 있다.

한편, 시는 추석 연휴에 각 자치구와 비상근무체제를 가동,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운영한다.
나백주 시 시민건강국장은 "각 가정에서 응급상황에 대비해 소화제, 감기약 등 상비약은 챙겨두시고, 연휴기간 중 문을 여는 병원과 약국을 미리 확인해 안전한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