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시카, 소녀시대 넘어 '디자이너' 변신…"연예계 열정도 잃지 않을 것"

최종수정 2014.10.17 16:03 기사입력 2014.10.17 16:03

댓글쓰기

디자이너로 첫 발을 내딛은 제시카 [사진=레인 크로포드 공식 웨이보 캡쳐]

디자이너로 첫 발을 내딛은 제시카 [사진=레인 크로포드 공식 웨이보 캡쳐]



제시카, 소녀시대 넘어 '디자이너' 변신…"연예계 열정도 잃지 않을 것"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제시카가 소녀시대 탈퇴 이후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가운데 당찬 포부를 드러냈다.

16일 오후 제시카는 중국 상하이 타임즈스퀘어에서 열린 레인크로포드 개점 1주년 행사에 자신이 론칭한 브랜드 '블랑 앤 에클레어(BLANC &ECLARE)' 수석 디자이너 자격으로 참석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레인크로포드 행사 포토월에 선 제시카의 모습이 담겼다. 제시카는 검은색 민소매 셔츠와 바지를 입고 검은색 재킷과 하얀 미니백을 들고 있다. 디자이너로서 첫 발을 내딛은 제시카의 아름다운 외모가 눈에 띈다.
제시카는 이날 현지 매체들과 인터뷰에서 "패션계를 향해 한 발 한 발 나아가면서 연예계를 향한 열정도 잃지 않을 것이다"는 당찬 각오를 전하기도 했다.

또한 "앞으로 팬들을 만날 일들이 많으니 기다려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제시카는 지난달 30일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소녀시대 탈퇴 소식을 알렸다. 이후 제시카는 '레인 크로포드' 상하이, 청두점을 시작으로 '블랑 앤 에클레어'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