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정치 "靑, 세월호 진상규명 자료제출 요구에 협조해야"

최종수정 2014.05.04 15:47 기사입력 2014.05.04 15: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새정치민주연합은 4일 청와대를 향해 "세월호 사고 진상규명을 위한 자료제출 요구에 협조해달라"고 촉구했다.

김현 여객선 침몰사고 대책위 상황실장은 이날 국회 정론관 브리핑에서 "사고수습도 제대로 못하는 박근혜정부가 사고의 원인과 진상을 규명하려는 노력을 방해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청와대 최초 보고시점이 언제인지, 과연 해경이 사고 초기 어떤 대응을 했는지를 명확히 밝히기 위한 상황보고서는 물론, 요구자료 일체를 충실하게 제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실장은 "상황보고서 1보에서 6보까지를 제출하라고 각 부처에 요청을 했지만 안전행정부, 국방부 등은 자신들은 해경으로부터 받은 자료이기에 작성주체인 해경으로부터 받아야 한다며 제출을 거부하고 있다"면서 "해경 역시 해당자료에 대해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어 사건을 은폐하려는 것이 아닌지 합리적 의심을 들게 한다"고 지적했다.

또 그는 "청와대 측도 최초의 보고 시점을 제대로 밝히고 있지 않다"고 지적하며 "자료제출을 방해하지 말고, 시간벌기로 적당히 무마하려 한다면 더 큰 국민적 분노를 불러일으키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