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자회사 KTIS, 공모가 2700원으로 확정

최종수정 2010.12.06 15:18 기사입력 2010.12.06 15: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솔 기자]오는 17일 코스피 상장을 앞둔 마케팅 전문기업 케이티스(KTIS)의 공모가가 2700원으로 확정됐다.

6일 케이티스는 지난 1~2일 진행한 기관 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7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공모가는 2700원으로 정해졌다고 밝혔다. 이에 이번 공모로 총 116억원의 자금을 조달하게 됐다. 공모자금은 컨택센터(콜센터) 구축에 투자할 예정이다.
케이티스는 2001년 KT의 자회사로 설립돼 114번호 안내 서비스와 컨택센터 사업을 벌이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 1831억원, 영업이익 153억원을 기록했다. 올해는 3분기까지 2610억원의 매출액을 올려 이미 지난해 연간 매출액을 넘어섰다.

케이티스는 오는 8~9일 일반 공모 청약을 진행하고 17일 코스피 시장에 상장한다.
이솔 기자 pinetree19@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