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전두환 손자 "가족 모두 윤석열 당선 때 정말 기뻐해"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이전 정부 땐 가족 기사 하루에 몇 백개"
"가족들 현재 돈 없는 척 연기하는 중"

고(故) 전두환 전 대통령 손자 전우원씨는 16일 "가족들이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대선에서 당선됐을 때 정말 기뻐했다"고 말했다.


우원씨는 이날 KBS와 인터뷰에서 "이전 정권에서는 우리 집안 기사가 하루에 많게는 몇백개씩 나던 것이 요즘은 거의 나지 않는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윤석열씨가 나라를 운영하고 부정부패가 많기 때문"이라고도 했다.

전두환 손자 전우원씨

전두환 손자 전우원씨

AD
원본보기 아이콘

우원씨는 자신의 아버지인 전재용씨를 비롯해 가족들이 초호화 생활을 누리고 있다고 거듭 주장했다. 그는 "가족들은 현재 돈 없는 척 연기를 하고 있다"면서 "사람들 관심이 꺼져야 도망을 가고, 비자금을 다시 운용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앞서 우원씨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재용씨가 미국 시민권을 따기 위한 절차를 밟고 있다고 했다. 우원씨는 "아버지는 한국에서 범죄자가 아니고 범죄를 저지른 적이 없다고 기재해 미국 시민권을 얻기 위한 절차를 밟고 있다"며 "친형(전우성씨)이 그 과정을 돕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우원씨는 친형인 우성씨가 미국 시민권을 딴 것도 아버지인 재용씨가 법의 감시망을 피하기 위한 수단에 불과하다는 취지로 주장하기도 했다. 그는 "형이 작년에 미국 시민권을 딴 이유는 단 하나"라며 "자녀가 시민권을 얻으면 부모가 미국에서 시민권을 얻을 수 있는 길이 너무나 많아지고, 법의 감시망을 뚫고 한국에서 도망갈 길이 많아진다"고 말했다.




조성필 기자 gatozz@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나 저격왕 유튜버야, 식당 망하고 싶나" 행패男 구속 "10만 돌파 감사해요"…꽃다발 든 조민, 감사 인사 "하마터면 초대형사고 날 뻔"…담배 물고 주유한 20대女

    #국내이슈

  • 한그릇 6만원 '바다 바퀴벌레' 대만 라멘…없어서 못 팔아 "호그와트 교복 한벌에 2억"…스타워즈, 해리포터 등 소품 내달 경매행 바이든도 애도한 '록의 여왕'의 별세

    #해외이슈

  • [포토]형형색색 연등 걸린 조계사 '찡그린 표정으로 응시'…구속 피한 유아인, 시민이 던진 커피는 못 피했다 美 가려던 수상한 중국인…'세계2위 파워' 한국 여권 내밀었다

    #포토PICK

  • [타볼레오]외모에 안정성까지 풀체인지…새까만 과거는 잊어라 폭스바겐, 투아렉 부분변경 모델 공개 "E클래스 비켜" BMW, 5시리즈 완전변경 모델 공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美 합참의장 지명된 '찰스 브라운' [뉴스속 용어]국가배상때 군복무 기간 포함 '일실이익' [뉴스속 용어]美 억만장자의 회춘 위한 '프로젝트 블루프린트'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